본문으로 바로가기


배우 강소라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tvN 금토드라마 '미생'(연출 김원석/극본 정윤정)에 출연 중인 강소라가 동료배우들과 스탭들을 위해 치킨 70인분을 깜짝 대접했다.


강소라는 지난 12일(목) tvN '미생'의 종영을 일주일 앞두고, 그간 함께 고생한 동료들을 위해 무엇을 선물하면 좋을지 고민을 거듭한 끝에 영양만점 '치킨'을 준비하게 된 것.


또한 이와 함께 공개한 인증샷에서는 김이 모락모락 나는 치킨을 흐뭇하게 쳐다보며 야식 욕구를 자극하는가 하면, 늦은 밤 촬영에도 불구 흐트러짐 없는 여신 미모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강소라는 "4개월 동안 밤낮 없이 '미생'을 위해 함께 고생한 동료 배우와 선배님들, 스탭분들께 어떻게 고마운 마음을 전해야 할지 고민하다 국민 간식 '치킨'을 선물하게 됐습니다. '영이표 치킨'으로 추운 겨울 체력 보충하시고,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종영까지 함께 힘내셨으면 좋겠어요!"라며 깜짝 선물을 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이에 현장에서는 "덕분에 추운 촬영장이 훈훈해진 느낌이다. 특히 '미생' 속 영이와 달리 소라씨는 모든 사람들에게 살갑고 싹싹해 현장에서도 인기 만점이었는데, 이번 선물을 계기로 더욱 그 인기가 굳건해질 것 같다"며 칭찬을 이어나갔다.


이렇게 '치킨' 선물로 훈훈함을 더한 강소라는, '미생'에서 무결점 신입사원 '안영이' 역을 맡아 20대 여성들의 새로운 롤모델로 떠오르며 매 회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강소라가 출연하는 tvN ‘미생’은 매주 금, 토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뉴스코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